종합검색
임대수익물건
법원별검색
용도별검색
일정별검색
역세권검색
아파트검색
복수지역검색
NPL종합검색
NPL종합검색
NPL용도별검색
NPL이란?
태인테마
전원주택100선
괜찮은땅100선
임대수익50선
태인추천
조회수TOP50
금일이후신건
화제의낙찰물건

실제매매사례 바로가기

 

NPL이란?
NPL이란 무엇인가? NPL은 예전에도 있지 않았나요? NPL과 부동산경매는 어떤 관계?
NPL물건은 얼마나 되나? NPL을 알아야 하는 이유? NPL에 대해 알아듣기 힘든 말(I)?
NPL에 대해 알아듣기 힘든 말(II)? NPL검색방법 NPL은 어떻게 팔고, 언제 살 수 있나?
NPL은 어디서 살 수 있나? NPL로 돈 벌 수 있나? NPL은 개인이 직접 살 수 없다.
부동산태인에서 조사한 바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이후 3년간 낙찰된 부동산경매는 모두 24만 9,687건이며, 채권자가 회수한 낙찰금액은 44조 4,392억 원에 달합니다.

이 중에서 금융권이 부실채권(NPL)으로 이전한 경매물건은 모두 19,235건으로 전체 경매물건의 7.7%를 차지합니다. 그렇게 높은 수치는 아니지만 그렇다고 무시할 수 있는 수치도 아닙니다.

이들 NPL물건의 낙찰금액은 8조575억 원으로 감정가 대비 평균 낙찰가율은 65.8%이며, 일반경매물건의 평균낙찰가인 69.7%에 비해 약 4% 낮게 낙찰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런데 NPL낙찰물건의 연도별 변화추이를 살펴보면 2009년 4,486건(4.77%). 2010년 6,466건(8.03%), 2011년 8,283건(11.02%) 등으로 나타나 부동산경매에서 차지하는 NPL의 비중이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점점 늘어나는 수치가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며, 올 한해도 그 비중은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지식(용어)검색
즐겨쓰는검색 즐겨쓰는 검색 보기
나의관심물건 나의관심물건 보기
나의관심신건 나의관심신건 보기
최근 본 물건